탑배너 닫기

월성원전 1호기 수명연장 무효

법원이 월성원전 1호기의 수명연장 허가가 무효라고 판결한데 대해 기독교환경운동연대가 환영의 입장을 밝히고, 월성 1호기의 즉각 가동 중단을 촉구했다.

기독교환경운동연대는 "이번 판결은 우리 정부와 원자력안전위원회가 핵 발전 관련 정책결정 과정을 전면 수정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면서, "핵발전소 안전 평가와 운영결정 체계에 대한 철저한 점검과 변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환경운동연대 측은 또 "월성원전 인근 주민들을 위한 가장 근본적인 대책은 안전한 지역으로 이주하는 것"이라면서, "주민 대책이 함께 강구돼야 한다"고 밝혔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