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예장합동, 이단대책세미나 전개

예장 합동총회 이단사이비 피해대책 조사연구위원회가 전국을 순회하며 이단 대책 세미나를 전개한다.

지난 9일 경기도 안양석수교회에서 열린 경기지역 세미나에서 김선규 예장합동 총회장은 “종교개혁 5백주년을 맞아 건전한 개혁신앙을 회복해야 한다”면서, “복음의 순수성을 훼손하는 이단 세력에 맞서는 일에 전국의 교회와 목회자들이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세미나에선 예장 합동 이단대책위원장 진용식 목사가 주요 이단들의 포교 전략과 대처 방법 등을 소개한 데 이어, 구리이단상담소장 신현욱 목사가 신천지 포교전략과 추수꾼 대처법을 강의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