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당시 북한군 개입? 터무니 없는 소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5.18 당시 북한군 개입? 터무니 없는 소리"

탐사 보도 전문 기자 팀 셔록 증언.."미국이 광주에 사과해야"

"5.18 광주 민주화 운동 당시 북한군 개입은 없었다. 내가 봤던 문서에는 북한군의 움직임이 전혀 없었다."

팀 셔록 기자는 광주 민주화 운동 당시 북한군 개입은 없었다고 강조했다.
18일 광주기독교교회협의회 주최로 광주한빛교회에서 열린 5.18 민주화운동 37주년 기념예배와 심포지엄 강사로 참석한 팀 셔록(Tim shorrock) 기자의 말이다. 팀 셔록 기자는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북한군이 개입됐다는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어떤 문서 봐도 북한군 개입 없어"

몇 년 전부터 일부 극우 커뮤니티를 통해 이런 주장이 제기됐다. 또 SNS 메신저를 중심으로 마치 북한국의 개입이 사실인 것처럼 돌아다녔다. 급기야 5월 18일 자유한국당 대변인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북한국이 개입됐다는 의혹을 밝혀야 한다는 논평을 내놓기에 이르렀다.

하지만 팀 셔록 기자는 매우 단호하게 북한군 개입은 사실이 아니라고 했다. 팀 셔록 기자는 5.18 당시 미국 정부의 관련 자료를 광주시에 기증하는 등 광주 민주화 운동에 진실을 밝히기 위해 노력해왔다. 팀 셔록 기자가 기증한 자료에는 59개 파일 3530페이지에 이르는 기밀문서도 포함됐다.

광주기독교교회협의회 등 광주 교계가 18일 광주한빛교회에서 5.18 민주화 운동 37주년 기념예배를 드렸다.
팀 셔록 기자는 북한군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개입하지 않았다는 또 다른 증거도 제시했다. 그에 따르면 1980년 5월 미국 국방부와 북한국 지도자들이 판문점에서 만나 회의를 했다.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이 일어난 직후다.

만약 북한군이 광주 민주화 운동에 개입했다면, 당시 회의에서 분명 이야기가 오고 갔을 수 있다는 게 팀 셔록 기자의 주장이다. 그는 미국 정부가 작성한 수많은 문서를 찾아봤지만, 그 어떤 곳에서도 광주 민주화 운동에 북한군의 개입은 찾아볼 수 없었다고 했다.

팀 셔록 기자는 이런 거짓 정보들이 광주 민주화 운동을 폄하하려는 시도라고 했다. 그는 미국이 광주에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당시 미국이 광주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 미국 정부에 물어야 한다는 뜻이다. 팀 셔록 기자에 따르면 광주 민주화 운동 당시 학살이 일어난 이유는 미국이 사실상 한국 민주주의에 등을 돌린 셈이라며, 사람에 대해 관심이 전혀 없었다고 했다.

"미국이 광주에 사과해야"

팀 셔록 기자는 미국이 광주 민주화 운동 당시 학살을 묵인 혹은 승인했다는 미국 정부의 문서를 최초로 공개한 탐사 전문 기자다. 팀 셔록 기자는 대선 이틀 전인 5월 7일 문재인 당시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만나 인터뷰하기도 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문재인 대통령이 광주의 정신을 명예롭게 생각한다"며, "광주의 진실을 밝혀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