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삼성제일교회 윤성원 목사, "대형교회는 작은교회에 빚지고 있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삼성제일교회 윤성원 목사, "대형교회는 작은교회에 빚지고 있어"

삼성제일포럼, 13일 '작은교회와 더불어' 심포지엄 개최

삼성제일교회(윤성원 목사)가 13일 작은교회 목회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작은교회와 더불어'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열었다.


삼성제일교회 부설 삼성제일연구소(소장 윤성원 목사)가 13일 작은교회 목회자들을 격려하고, 건강한 교회 성장 모델을 제시하기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삼성제일교회 윤성원 목사는 포럼에 앞서 “지금의 대형교회는 작은교회나 농어촌교회에 빚을 지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작은교회 교역자들의 영성과 지성, 품성을 함양하는 일을 지원하기 위해 심포지엄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심포지엄에서는 목회자들이 고충을 토로하는 설교와 치유, 전도 사역에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는 강의로 채워졌다.

첫 강의에 나선 비블리리오 드라마(Bibliodrama) 전문가 김세준 박사는 '성경이 살아나는 비블리오드라마, 교회가 살아나는 액션메소드'를 주제로 현대 목회에 적용할 수 있는 비블리오드라마와 액션메소드 활용법을 소개했다.

글로벌 리칭스쿨 대표 김창혁 목사는 성경 연구 프로그램인 바이블렉스 활용법을 소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아울러 디자인엘선교회 임민순 목사는 '하나님의 말씀을 세상에 문화적으로 알리기'를 주제로 교회 홈페이지와 현수막, 포스터 제작 노하우를 공유했다.

한편, 삼성제일교회는 포럼에 참가한 200여 명의 목회자들에게 성경연구 프로그램 바이블렉스 프로그램을 지원했다. 또, 다양한 경품 추첨을 통해 작은교회 목회자들을 격려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