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YWCA 여성지도자상 수상자 선정

한국YWCA연합회가 수여하는 제16회 한국여성지도자상 대상에 한국가정법률상담소 곽배희 소장이, 젊은지도자상에 서지현 검사가 선정됐다.

YWCA는 곽배희 소장은 한국가정법률상담소에서 1973년 활동을 시작해 지금까지 법률구조 활동을 통한 여성권익 향상에 헌신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또 서지현 검사는 검찰 내 성추행·성폭력 실태를 피해자로 고발하면서 우리사회의 큰 변화를 이끌어내는 '미투' 운동으로 확산되는 데 기여한 점을 이유로 선정했다.

한국여성지도자상 시상식은 오는 17일 서울 명동 전국은행연합회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