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포항제일교회, '시각장애인과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 개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포항제일교회, '시각장애인과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 개최

30일 경상북도시각장애인복지관이 함께 협력

포항제일교회는 30일 '시각장애인과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을 개최했다. (포항CBS)
포항제일교회는 6월 30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제 2예배실과 만나홀 등에서 '시각장애인과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을 개최했다.

2018년 이웃과 함께 하는 맥추감사절을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지역에 거주하는 시각장애인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공연과 식사, 기념품 증정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김승길 집사의 사회로 시작된 1부 '환영 및 공연'은 홍순영 목사의 인사와 축복기도에 이어 '축하공연'과 '선물전달', '감사인사' 등으로 진행됐다.

공연을 마친 뒤 홍순영 목사(좌)가 이재근 가정에 대표로 선물을 전달하고 축복했다. (포항CBS)
'축하공연'에서는 '오카리나 연주'(표선분 외 11명)와 '플루트 연주'(김성혜), '플루트 & 클라리넷 이중주'(김성혜, 김경아), '클라리넷 독주'(김경아), '성악 & 바이올린 이중주'(이상은, 정은령), '바이올린 독주'(정은령)가 이어졌으며, 교회에서 마련한 '선물전달'과 경상북도시각장애인복지관 김일근 관장의 '감사인사'로 진행됐다.

2부 만찬과 교제에서는 장사익 장로의 식사기도 후 교회에서 준비한 식사와 다과를 나누며 서로를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헌석 목사는 "맥추절을 맞아 시각장애인 80명과 보호자 등 130명을 초청해 행복한 동행을 진행한다"며 "시각장애인들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가운데서도 하나님께서 늘 사랑하시고 돌보시고 계시는 것을 잊지 말고, 용기를 갖고 사시기를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각장애인들은 교회 도우미들의 안내를 받아 식당인 '만나홀'에서 뷔페를 먹으며 풍성한 교제를 나눴다. (포항CBS)
포항제일교회의 이웃과 함께 하는 맥추감사절 행사는 지난 2016년부터 시작됐으며, 첫해에는 '생명사랑나눔상자 만들기' 행사를 통해 용흥동을 중심으로 소외된 계층 300명이 여름을 행복하게 보낼 수 있도록 5만원 상당의 다양한 생필품을 상자에 넣어 전달했다.

지난해는 '시각장애인과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 행사를 통해 시각장애로 힘들어하는 분들을 섬기는 일을 진행했다.

교회에 올 수 없는 이들에게 차량봉사자들을 보내 교통편의를 도왔다. (포항CBS)
한편, 이번 행사는 경상북도시각장애인복지관(관장 김일근)의 협조를 받아 진행했으며, 70명의 시각장애인들을 선별해 필요한 물품을 사전에 조사해 준비하고, 행사 당일 교회에 올 수 없는 이들에게 차량봉사자들을 보내 교통편의를 돕기도 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