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호산나교회, 가을 중보기도 사역축제 열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호산나교회, 가을 중보기도 사역축제 열어

중보기도의 활성화를 위한 축제가 12일, 부산 호산나교회 사랑홀에서 열렸다.

'평안을 구하면 살리라'는 주제로 열린 '가을 중보기도 사역축제'는 중보기도에 관심있는 호산나교회 성도와 중보기도 헌신자 등 4백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일산 거룩한 빛 광성교회에서 중보기도학교와 열방기도사역을 담당하고 있는 이나미 권사가 주강사로 나서 중보기도 사역에서 중요한 것은 열정이라고 강조했다.

이나미 권사는 "내 안에서 하나님의 영광을 세상에 드러내는 것이 하나님의 계획이시다"면서 예수 안에서 하나님의 생명을 받은 자가 되기 위해서는 그리스도인 모두가 중보자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호산나교회는 이날 축제를 시작으로 체험적이고 실제적인 교육 방식을 채택해 중보기도 실습 훈련을 진행할 예정으로 전 성도가 중보기도의 능력을 경험하도록 인도한다는 계획이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