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교회, '사랑의 밥차' 발대식

서울 서초구 사랑의교회가 창립 40주년을 맞아 최근 '사랑의 밥차' 발대식을 갖고, 이동 급식차량 1대를 한국구세군에 전달했다.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는 "교회 창립 40주년을 맞아 사랑의 밥차를 제작해 대사회적 섬김을 실천할 수 있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국구세군 김필수 사령관은 "사랑의 밥차는 재난이 일어난 현장이라면 언제, 어느 곳이나 달려가 예수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랑의교회가 기증한 이동급식차량은 3.5톤 트럭을 개조했으며, 취사와 냉장, 급수 등 최신장비를 갖춰 300인 분의 식사를 한번에 배식할 수 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