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픔을 넘어서...' 여순사건 70주년 합동추념식 개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아픔을 넘어서...' 여순사건 70주년 합동추념식 개최


여순사건 70주년을 맞아 합동 추념식이 19일 여수 이순신광장에서 열렸다.
여순사건 추모사업 시민추진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추념식에서는 민간인 피해자 유족들과 안보·보훈 단체 회원들, 4대 종단 관계자들이 참석해 여순사건 희생자를 추모하고, 역사적 화해와 진실규명을 위한 노력을 다짐했다.

추념식에는 여순사건 당시 희생된 민간인 유족회와 군인 유족회, 안보·보훈단체 회원, 제주 4·3사건 유족 등 500여명이 참석해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었다.

기독교 추모행사에서 오현석 여수평강교회 담임목사는 추모사에서 “여순사건 70주년을 맞아 유가족들과 여수시민들에게 하나님의 위로가 충만하길 기원하다” 며 “이 추념식을 계기로 미래지향적으로 주의 이름으로 서로 용서하며 사랑하며 치유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까지 합동 위령제라는 명칭으로 진행됐던 추모행사는 올해 합동 추념식으로 변경됐으며, 4대 종단 종교인이 참석하는 합동추념식으로 바꾸고, 장소도 역사적 의미를 고려해 미관광장에서 이순신광장으로 변경됐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