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이어지는 '러브부산 페스티벌' 개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올해도 이어지는 '러브부산 페스티벌' 개최

추운 겨울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하는 러브부산 페스티벌이 지난 10일, 수영만 요트경기장에서 열렸다.

수영만 요트경기장을 가득 메운 시민들은 남녀노소를 불구하고 한마음이 되어 어려운 이웃들과 미혼모 가정을 위해 생필품이 담긴 상자를 만들었다.

이날 가능동밴드와 줄라이 프로젝트가 기념 공연을 선보였고, 오거돈 부산 시장도 함께 참여해 상자를 만들고 축사를 전했다.

이어 수영로교회 이규현 목사가 러브부산 페스티벌의 메세지를 전했다.

이규현 목사는 "나눔이 삶이되고 어른세대 뿐 아니라 자녀들이 이웃을 섬기는 장이되어 전 세대가 함께 나누는 것이 앞으로 우리가 걸어가야할 방향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만들어진 7,000개의 러브상자와 100개의 마더박스는 각각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