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장로합창단 정기연주회

'깊은 데로 던져라'라는 주제로 개최

대구장로합창단은 11월 13일 오후 7시 30분, 대구 동신교회 비전관 3층에서 창단 34주년 기념 정기연주회를 개최했다.

이날 연주회에는 130여명의 단원이 무대에 올라 '주기도', '천사의 노래' 등 12곡을 선보여 큰 받수를 받았다.

지휘에 정희치, 반주 정효진, 패밀리 챔버 오케스트라가 협연을 맡았고, 대구장로합창단 중창단과와 색소폰앙상블이 특별 출연해 아름다운 선율의 연주와 중창을 선사했다.

대구장로합창단 박정도 단장은 "비록 나이 든 몸일지라도 주님 앞에 설 때까지 찬양하는 순례자가 되려한다"며 "이번 연주회를 통해 하나님께는 영광이 되고 참석자 모두에게 사랑과 평화가 넘쳐나길 소망한다"고 인사했다.

한편 8개 교단 150여명으로 구성된 대구장로합창단은 1984년 창단 이후부터 국내외에서 찬양 선교활동을 펴왔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