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신년 조찬기도회, 복음화 다짐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동해시 신년 조찬기도회, 복음화 다짐

동해시기독교연합회가 2일 오전 동해시청에서 신년 조찬기도회를 갖고 복음화를 다짐했다(사진=강원영동CBS)
동해시와 시민을 위한 신년 조찬기도회가 2일 오전 동해시청에서 열렸다.

동해시기독교연합회(이하 동기연)가 주최하고 동해시성시화운동본부가 주관한 이날 신년 기도회는 2019년 새해를 맞아 동해시의 발전과 복음화를 위해 기도했다.

이날 조찬기도회에는 연합회 소속 임원들과 목회자, 시장, 국회의원, 각 지역단체장등이 참석했다(사진=강원영동CBS)
안성헌 목사(동기연 부회장, 새중앙침례교회)의 사회로 가진 예배는 이성태 목사(동기연 서기, 드림장로교회)의 성경봉독, 월드비전동해종합복지관 신우회 특송, 문재황목사(동기연 회장, 동해감리교회)의 설교, 동해직장선교연합회의 헌금특송, 합심기도, 이흥재 목사(강원영동CBS운영이사장, 동해제일성결교회)의 축도순으로 이어졌다

동해시기독교연합회 회장 문재황목사
문재황 목사는 '사무엘이 사는날 동안'이라는 제목의 설교에서 "사무엘 선지자의 믿음과 결단은 시대를 복된 길로 인도했다"라며 "우리 시대에도 믿음과 비전을 가진 사람들이 많이 나타나길 원한다"고 전했다.

이어진 합심기도의 시간에는 국가와 민족의 장래, 동해시와 시민, 동해성시화와 직장선교회를 위해 뜨겁게 기도했다. 동해중앙감리교회 방인석목사(사진=강원영동CBS)
또한 "3.1운동 100주년을 맞는 2019년, 많은 믿음의 선배들이 있었음을 기억하고 나아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합심기도의 시간에는 국가와 민족의 장래, 동해시와 시민, 동해성시화와 직장선교회를 위해 뜨겁게 기도했다. 한사랑성결교회 유재민목사(사진=강원영동CBS)
이어 방인석 목사(동해중앙감리교회)가 국가와 민족의 장래를 위해, 유재민 목사(한사랑성결교회)가 동해시와 시민을 위해, 황성철 목사(영동제일장로교회)가 동해시 성시화와 직장선교를 위해 뜨겁게 합심기도 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어진 합심기도의 시간에는 국가와 민족의 장래, 동해시와 시민, 동해성시화와 직장선교회를 위해 뜨겁게 기도했다. 영동제일장로교회 황성철목사(사진=강원영동CBS)
심규언 동해시장과 이철규 국회의원은 축사를 통해 어려운 시기지만 새해를 맞아 동해시가 더욱 발전하고, 잘 사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모두가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기도회에는 동해지역 의원들과 기관장, 목회자, 직장선교연합회 회원들이 참석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