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협, 북미정상회담 환영 논평

2차 북미정상회담이 오는 27일과 28일 베트남에서 열릴 예정인 가운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가 환영의 뜻을 밝혔다.

교회협은 "한반도의 평화 정착을 위해 큰 진전을 이룬 남과 북, 미 당국의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2차 북미회담 역시 환영한다"고 말했다.

교회협은 "2차 북미정상회담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와 대북제재가 해제되길 바란다"며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와 동북아시아의 평화체제를 구축하기 위한 구체적인 합의가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교회협은 또 "북미정상회담과 이어질 미중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지길 바란다"며 "이 모든 일들을 통해 남북 민간교류와 경제협력이 활성화되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