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합동총회, 김노아 목사 등 재조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예장합동총회, 김노아 목사 등 재조사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총회 이단사이비피해대책조사연구위원회가 참여금지를 결의한
김노아 목사와 정동수 목사에 대한 이단성을 재조사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예장합동총회 조사위는 다만 김노아 목사가 인터넷에 올린 문제 있는 설교를 삭제하고 재교육을 받을 경우와 정동수 목사가 킹제임스 성경 관련 주장 등을 회개할 경우 재조사를 시작할 방침입니다.

이같은 조건을 충족할 경우 예장합동총회 조사위는 다음달 7일 김노아 목사와 정동수 목사를 소환해 재조사하기로 했으며, 같은 날 인터콥 최바울 선교사에게도 출석을 요청하기로 했습니다.

예장합동총회는 지난해 총회에서 김노아 목사와 정동수 목사에 대해 참여금지 결정을 내린 바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