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러브부산페스티벌

러브부산 운동본부는 9일 수영만 요트경기장에서 '2019 러브부산페스티벌'을
열었다.

수영만 요트경기장을 가득 메운 시민들은 남녀노소를 불구하고 한마음이 되어 어려운 이웃들과 결손가정 및 저소득 가정들을 위해 생필품이 담긴 상자를 만들었다

이날 사랑하는 이야기 팀과 노래하는 언니들, 삼손중장창 등 6개 팀이 기념 공연을 선보였고, 오거돈 부산 시장도 함께 참여해 상자를 만들고 축사를 전했다.

한편 이날 만들어진 7000개의 상자는 어려운 이웃과 봉사단체, 결손가정 등에 전달 될 예정이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