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예수의 사랑 전하는 성탄절 되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아기예수의 사랑 전하는 성탄절 되길"

각 교단 총회장들 메시지 발표.."고통받는 이들과 함께해야"

[앵커]

이 땅에 평화의 왕으로 오신 아기예수의 탄생을 축하하는 성탄절이 다가왔습니다. 각 교단 총회장들은 성탄메시지를 발표하고, 아기예수의 사랑을 전하는 성탄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승규 기자의 보돕니다.

[기자]

기독교대한감리회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아기예수가 태어난 성탄절은 이제 온 인류의 문화가 됐다"며 "온 인류가 성탄의 기쁨을 누리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 / 기독교대한감리회
"이번 성탄절에 모든 아름다운 연합이 이루어져서 삶이 예수님의 탄생이 되고 축제가 되고 세상을 즐겁게 해서 복음이 온땅에 편만하게 퍼져가는 축복의 성탄절이 되기를 축복합니다."

대표적인 진보 교단인 한국기독교장로회 육순종 총회장은 고통당하는 이웃과 함께하는
성탄절이 되길 희망했습니다.

육순종 총회장은 "성탄은 하나님께서 우리 곁에 오신다는 복된 소식"이라며 "고통당하는 이웃의 곁을 지켜주는 성탄절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육순종 총회장 / 한국기독교장로회
"우리도 함께 소식을 가슴에 안고 고통을 이웃과 함께 곁에 서서 함께 눈물을 닦아주고 함께 웃어가면서 함께 걸어가면서 이 복된 소식을 맞이하게 되기를 바랍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백석 장종현 총회장은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 하나님의 위로와 소망이 간절하다"며 "어두운 사회를 구원할 힘은 예수그리스도 외에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장종현 총회장 / 대한예수교장로회 백석총회
"빛이신 예수그리스도를 본을 받아 어렵고 힘든 이웃들을 돌아보고 섬기면서 예수그리스도의 사랑과 복음을 전하는 모든 성도들이 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기독교대한성결교회 류정호 총회장은 "아기예수가 이땅에 오셨다는 소식은 절망하고 고통받는 사람들에게 가장 기쁜 소식"이라며 "성탄의 기쁨과 평화가 임하길 기도한다"고 말했습니다.

류정호 총회장 /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죄와 사망의 그늘에서 단절과 소외 갈등과 분쟁으로 절망하며 고통당하는 이 세상의 모든 사람들에게 그리스도께서 나셨다는 가장 기쁜 소식 굿뉴스를 전합시다."

교단 총회장들은 "아기예수가 이땅에 오신 이유는 화해와 평화를 주기 위해 오셨다"며 "복음의 증인이 되는 한국교회가 되길 바란다"고 입을 모았습니다.

CBS 뉴스 이승규입니다.
영상 취재 정선택 최내호 김다솔 영상 편집 서원익

많이 본 뉴스

1 2 3 4

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