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평화의 소녀상 건립 주도 김득렬 원로목사 별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美 평화의 소녀상 건립 주도 김득렬 원로목사 별세

김득렬 원로 목사. (사진 = 디트로이트한인연합장로교회 홈페이지)


미국 내 평화의 소녀상 건립을 주도했던김득렬 원로목사가 현지 시간 8일 오전 향년 93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故 김득렬 디트로이트 한인연합장로교회 원로목사는 독립운동가 김경하 목사의 아들로 고인은 2014년 8월 미주에서는 두 번째로 디트로이트에 평화의 소녀상을 건립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고인은 1953년 대한예수교장로회 황해노회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고, 계명대와 연세대 종교교육학 교수로 재직한 뒤1971년 미국으로 건너가 디트로이트 한인연합장로교회에서 목회를 이어왔다.

이후 미국장로교 한인교회 전국총회 회장과 한영 찬송가 출판위원회 위원장, 한미장로교 장학재단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故 김득렬 목사 장례 예배는 현지시간으로오는 11일 오전 10시 30분 디트로이트 한인연합장로교회에서 열린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