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광주리, 청년을 위한 복합문화공간 '청년센터 라브리' 개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사랑광주리, 청년을 위한 복합문화공간 '청년센터 라브리' 개소

사랑의교회가 설립한 국제구호NGO 사랑광주리가 오는 23일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에 청년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 '청년센터라브리'를 개소합니다.

청년센터라브리는 취업난으로 힘겨워 하는 청년들을 위해 시작된 사업으로, 공시생들을 비롯해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정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청년들을 다각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센터는 스터디 공간과 무료 급식 제공을 비롯해 취업·진로 컨설팅과 심리상담을 지원하며 청년예술인 양성사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사랑광주리는 "청년센터라브리에서 진행하는 모든 프로그램은 프로그램은 무료 제공된다"며 "센터가 청년들에게 쉼을 주는 피난처이자 새로운 힘을 얻는 거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제보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