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복음금정교회, 새로운 담임으로 김형근 목사 취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순복음금정교회, 새로운 담임으로 김형근 목사 취임

윤종남 목사, 원로목사로 추대

지난 13일, 순복음금정교회에서 김형근 목사가 담임목사 취임 서약을 진행하고 있다.
순복음금정교회는 지난 13일, 교회 예배당에서 윤종남 원로목사 추대 및 김형근 담임목사 취임예배를 드렸다.

추대식과 위임식에 앞서 드려진 1부 예배에서 김태영 목사(백양로교회)가 '감사와 감격으로'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김 목사는 "예수님을 등에 업은 나귀처럼 교회도 하나님을 등에 업는 영광이 있는 교회가 되어야 한다"라며, "주님의 이름이 남는 순복음금정교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후 2부 추대식에서 윤종남 목사가 순복음금정교회의 원로목사로 추대됐고, 각종 공로패 및 감사패 전달과 축사 등이 이어졌다.

윤 목사는 "먼저 이 자리에 세워주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며, 지금까지 함께 달려온 목사 및 성도님들과 가족들에게 깊은 감사의 뜻을 표한다"고 전했다.

이어서 3부 취임식 통해 김형근 목사가 담임목사로 취임했다.

김기태 목사(부산지방회 회장)가 김 목사와 교우들에게 서약을 진행했고, 치리권을 부여한 후 김 목사의 취임을 공포했다.

이후 정성철 목사(부경지방회 회장)가 "말씀과 성령에 충실하며 하나님과의 만남을 우선순위에 두는 목사가 되길 바란다"고 권면했고, 김해동 목사(경남지방회 증경회장)가 "착하고 충실한 종이 되겠다고 다시 다짐하고 목사님과 함께 교회를 잘 이끌어가길 바란다"면서 교우들에게 권면했다.

김 목사는 "주님 안에서 항상 기뻐하고 범사에 감사하며, 온 열방이 예수를 믿는 그날을 꿈꾸며 나아가겠다"라고 취임사를 밝혔다.

한편, 김 목사는 한세대학교 대학원에서 목회학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호주 시드니 신학대학원을 거쳐 호주 브리즈번 순복음교회, 여의도 순복음교회, 호주 시드니 순복음교회 등에서 사역한 후 이날 순복음금정교회의 새로운 담임목사로 취임했다.

많이 본 뉴스

1 2 3 4

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