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역 성도 사회적 거리두며 부활의 기쁨 나눠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제주지역 성도 사회적 거리두며 부활의 기쁨 나눠

4일 방역수칙 준수속 대면·비대면 예배 동시 실시

제주영락교회에서 열린 제주시기독교연합회 주최 2021부활절연합예배
지난 4일 부활절을 맞아 제주 교회들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를 찬양하며 부활의 기쁨을 나눴다.

제주시기독교연합회(회장 김성욱목사)는 4일 오후 3시 제주영락교회 본당에서 코로나 19로 인한 방역수칙을 지키기 위해 좌석수를 제한한 가운데 대면예배와 비대면예배 형식으로 2021 부활절연합예배를 드렸다.

제주시기독교연합회장 이도교회 김성욱 목사
이날 말씀을 맡은 이도교회 김성욱 목사는 “부활의 능력은 절망 가운데서도 다시 일어설 수 있는 힘을 준다”며 “부활의 능력으로 충만해져 모두가 인생을 아름답고 세상을 이기며 살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연합예배는 최충현목사와 조기쁨 목사의 특송. 더프레이어블의 특별연주에 이어 제주지역 청소년 사역을 하는 5개 교회와 기관에 후원금 전달식도 가졌다.

서귀포장로교회에서 열린 2021부활절연합예배
서귀포시기독교교회협의회(회장 진성기 목사)도 4일 오후 3시 서귀포장로교회 본당에서 방역수칙에 맞춰 좌석수를 제한한 가운데 대면예배와 비대면예배 형식으로 2021 부활절연합예배를 드렸다.

이날 말씀을 전한 회수교회 진성기 목사는 “부활의 주님을 제대로 영접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말씀을 듣는 것과 기도하는 것이다”며 “부활의 신앙으로 사는 구원받은 성도는 평안해야 하고, 성령받아야 하고, 아름다운 뜻을 따라 살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많이 본 뉴스

1 2 3 4

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