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의 은혜' 통해 '사랑'과 '용서'로 살아가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부활의 은혜' 통해 '사랑'과 '용서'로 살아가야...

2021 부산 부활절 연합예배, 포도원교회서

지난 4일, 포도원교회에서 2021부산부활절연합예배가 진행되고 있다.
부산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김문훈 목사, 이하 부기총)가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부활의 소망, 회복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2021년도 부활절 연합예배를 드렸다.

부기총은 지난 4일, 포도원교회(김문훈 목사 담임)에서 드린 연합예배를 통해 코로나 극복과 부산의 복음화를 위한 합심 기도를 드리고, 코로나 극복 새희망콘서트로 부활의 기쁨을 나눴다.

이현국 목사(부활절연합예배 준비위원장, 운화교회)의 사회로 드려진 1부 예배에서는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가 '부활의 은혜와 축복'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 목사는 "우리는 부활의 은혜를 통해 사랑과 용서로 살아가야한다"며, "세상 가운데 앞장서서 성령의 능력으로 모든 장벽을 허물고 하나 됨을 만들어가는 그리스도인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합심 기도 시간을 통해 참석자들은 코로나 극복과 한국교회를 위해, 부산 복음화를 위해, 대한민국과 복음 통일을 위해 기도했고, 부산의 지도자들을 위한 축복기도의 시간도 가졌다.

2부 순서인 코로나 극복 새희망콘서트에서는 해피앙상블, 주엔아이 중창단, 가수 남진, 성민지가 출연해 각종 공연으로 부활의 기쁨을 함께 누렸다.

대회장인 김문훈 목사는 "부활하신 주님 앞에 무릎 꿇고 주님을 찬양함으로 이 땅에 부활의 기쁨이 퍼지고 코로나를 극복하고 온전한 회복이 있길 소망한다"고 대회사를 전했다.

이번 부활절 연합예배는 온·오프라인 동시진행으로 부산CBS 표준FM 102.9Mhz와 포도원교회 유튜브, 줌(ZOOM)을 통해 생중계 됐고, 포도원교회 유튜브를 통해 다시 시청할 수 있다.

한편, 이날 드려진 부활절 헌금은 코로나19 선별진료소, 부산통일광장기도회, 부산외국인근로자선교회, 사랑나라선교회, 입양가족에게 각각 100만원씩 후원금으로 전달됐다.

많이 본 뉴스

1 2 3 4

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