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천 뉴스
뉴스
전체뉴스
교단/기관
교회/신학
문화/교육
통일/북한
사회/NGO
기타
네트워크뉴스
교계신문 네트워크
기독교신문
기독교연합신문
한국기독공보
기독신문
기독교타임즈
뉴스앤조이
USA아멘넷
성결신문
침례신문
기독교서회
뉴스파워
뉴스미션
교회복음신문
크리스천헤럴드
경남기독신문
지역 네트워크
대구노컷
부산노컷
광주노컷
전북노컷
청주노컷
강원노컷
대전노컷
포항노컷
경남노컷
제주노컷
강원영동노컷
전남노컷
울산노컷

기사크게보기 기사작게보기 이메일 프린트

  • 0
  • 0
  • sns더보기

    미투데이 싸이공감 요즘

이영훈 목사, 'CBS 초대석' 출연해 사역과 개인적 이야기 나눠
'CBS 초대석' 이영훈 목사 편..16일(목) 저녁 8시10분 방송
CBS노컷뉴스 조혜진기자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가 인터뷰 프로그램 'CBS 초대석‘에 출연해 내년 설립 60주년을 맞는 교회사역과 한국교회연합운동, 그리고 남북관계를 비롯한 사회현안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특히, 가족이야기 등 잘 알려지지 않은 개인적 이야기도 허심탄회하게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가 인터뷰 프로그램 'CBS 초대석‘에 출연해 목회사역과 개인적 이야기 등을 허심탄회하게 나눴다. 본방은 오는 16일(목) 저녁 8시10분, 재방은 18일(토) 오전 7시30분, 삼방은 20일(월) 저녁 7시에 CBS TV를 통해 방송된다.


◇ 내년에 60주년 맞는 여의도순복음교회..예산 1/3 이웃 위해 사용

내년에 설립 60주년을 맞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지금까지 치료해준 심장병 어린이만 국내외 5천여 명에 이를 정도로 교회는 예산의 1/3을 이웃을 위해 사용해오고 있다. 또,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해 출산 격려금도 지원한다. 그러다보니 지난해 가장 성장한 부서가 '영아부'이기도 했다.

남북통일 문제 역시 기독교인의 소명이라고 여겨 매년 교회예산의 1%를 통일기금으로 적립해왔다. 이영훈 목사는 "남북관계 경색으로 공사가 중단된 평양심장병원과 관련해서는 "최근 북측이 이 문제를 논의하자고 연락해왔지만 경색 국면이 이어지면서 더 이상 진전되지는 못했다"며, "민간차원의 교류는 문을 열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 목사는 "언젠가 통일이 될 텐데, 북한 사람들이 남한에 대해 사랑의 빚을 지고 있어야 통일의 문제가 풀리지, 대적관계에 있으면 통일 이후에도 융합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 "세월호 문제 매듭지어질 때까지 안산 재래시장 방문 계속할 것"

이영훈 목사는 특히, 재벌개혁을 언급하며 ‘가진 자들의 나라’가 되면 안 된다는 뜻을 밝혔다.

또, 하루속히 세월호가 인양돼 미수습자들이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길 기대한다며, 그 때까지는 안산 재래시장 방문을 계속 이어가겠다는 의견도 전했다.

◇ 가장 힘들었던 시기와 가정환경 등 개인적 이야기 전해

개인적 이야기를 나눈 이 목사는 가장 힘들었던 시기로 공부와 목회, 건축까지 동시에 감당해야했던 미국 이민목회 기간이었다고 고백했다. 특히, 교회 건축은 성도들 설득부터 건축비 마련부터 완공하기까지 그 어느 것 하나 순조롭지 않았던 힘든 시기였다고 말했다.

"어느 날은 교회 건축을 하던 업자들이 이달 말까지 밀린 건축비용을 안내면 저를 법정에 고소하고 철수하겠다고 통보를 하더군요. 여러 어려움이 있었지만 하나님께서 절벽 낭떨어지 떨어지기 직전에 저를 붙잡아주시고, 또 붙잡아주시고, 그렇게 고비고비를 겨우 넘겨서 결국은 90년도에 조용기 목사님 모시고 헌당예배를 드렸습니다"

이영훈 목사는 가정예배와 성경퀴즈대회를 열었던 가정환경과 고등학교 때 단편소설을 쓰고, 성가대 지휘를 할 정도로 문화예술에 관심이 많았던 청소년기의 이야기를 전하며 그 시절 시작된 조용기 원로목사와의 소중한 인연에 대해서도 전했다.

"제가 10살이던 1964년 4월이었습니다. 당시 서대문으로 이사를 오면서 순복음교회에 출석하게 됐죠. 저희 가족 중에 가장 먼저 순복음교회로 새벽기도를 다니신 할아버지께서 '젊은 목사가 성령충만하다'며 교회를 옮기자고 제안하시면서 그렇게 된 것입니다. 당시 조용기 목사님은 29살의 젊은 총각이었죠. 이후 조 목사님 결혼식도 제가 참석했었구요. 제가 결혼할 때는 주례를 서주셨죠. 그러니까 64년부터 53년 째 제가 곁에서 목사님을 모셨네요"

◇ "교회연합 운동 마무리 되면 교회사역에만 매진하고파"

이영훈 목사는 한국교회총연합회를 출범을 중심으로 한 교회연합운동에 대해서는 ‘하나가 되자’는 대 명제 앞에 사소한 것은 내려놓고 문제가 되는 일은 차차 협의해서 풀어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히, 연합운동이 마무리 되는대로 교회사역에만 매진하고 싶다는 뜻을 강하게 내비쳤다.

"교회연합 운동이 마무리 되면 외부활동을 자제할 계획입니다. 그래서 우리교회 구역모임에 제가 참석해서 김밥을 나눠먹는 시간을 가질까 하는 생각도 갖고 있습니다."


jeenylove@cbs.co.kr

(대한민국 중심언론 CBS 뉴스FM98.1 / 음악FM93.9 / TV CH 412)
저작권자 ⓒ CBS 크리스천노컷뉴스(www.christiannocu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초작성시간 : 2017-02-14 오후 9:52:33
최종편집승인시간: 2017-02-14 오후 10:05:01
  • 0
  • 0
  • sns더보기

    미투데이 싸이공감 요즘

기사목록 맨위로 이메일 프린트

CBS 교계뉴스(저녁) 2008년 5월 26일 방송 방송일 : 2008-05-26
방송보기 : 목록보기
[교단/기관]기사리스트
[많이본 기사] '작은 청와대?' 목원대 교직원 하소연.."소송으로 '집단 괴롭힘' 당해" [2017-02-22 19:06]
[많이본 기사] '교회 오빠' 였던 원희룡 지사의 진솔한 이야기 [2017-02-21 22:09]
"정직한 기업 경영에 기독교인이 앞장서겠습니다" [2017-02-24 20:12]
기독교언론포럼, "종교개혁 500주년 교회와 사회의 소통에 집중" [2017-02-24 18:54]
[싸이판] 청춘, 사이비에 멍들다.."홍대입구, 신촌역이 신천지 포교 성지" [2017-02-24 16:53]
전체기사
CBS 특별기획 한국교회를 지키자  신천지 OUT
CBS BOOK
CBS 지역 네트워크
CBS대구 103.1 CBS부산 102.9 CBS광주 103.1 CBS전북 103.7 CBS청주 91.5 CBS춘천 93.7
CBS대전 91.7 CBS포항 91.5 CBS경남 106.9 CBS제주 93.3 CBS영동 91.5 CBS전남 102.1
CBS울산 100.3 문산중계소 93.9  서귀포중계소 90.9 
지역 크리스천 뉴스
대구노컷 부산노컷 광주노컷 전북노컷 청주노컷 강원노컷 대전노컷
포항노컷 경남노컷 제주노컷 강원영동노컷 전남노컷 울산노컷
크리스천 뉴스 제휴 언론  
기독교신문 기독교연합신문 한국기독공보 기독신문 기독교타임즈 뉴스앤조이 USA 아멘넷
성결신문 침례신문 기독교서회 뉴스파워 뉴스미션 교회복음신문 크리스천헤럴드
경남기독신문
크리스천뉴스소개 광고 및 제휴안내 직원메일 기사제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RSS
Copyright © CBS&노컷뉴스 since 2005, All Rights Reserved.